야놀자, 지난해 매출 1885억원...전년比 87.5%↑
야놀자, 지난해 매출 1885억원...전년比 87.5%↑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4.11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야놀자가 지난해 매출 1885억원으로 전년대비 87.5% 성장했다. 영업손실은 189억원으로, 전년 대비 소폭 개선했다.

다만 야놀자는 글로벌 진출에 맞춰 지난해부터 회계정책을 변경했으며, 변경된 정책 기준으로는 1609억 원(연결매출)을 기록했다.

특급 호텔을 비롯해 고급 리조트, 풀빌라 펜션 등 프리미엄 숙소 예약과 지난해 여름 첫 선을 보인 레저∙액티비티 부문이 전체 실적 성장을 견인했다. 야놀자는 지난 2015년 이후 연 평균 80% 이상의 높은 성장률을 보이며 규모의 성장은 물론 시장 지배사업자로서 지위를 공고히했다. 

같은 기간 영업손실은 189억원을 기록, 전년 대비 0.9%포인트(P) 개선했다. 지난 여름 성수기 이후부터 연말까지 월 단위 연속 흑자를 기록하며, 손실률을 꾸준히 개선하고 있다. 영업손실은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대규모 인재 채용을 비롯, 글로벌 사업 진출, 레저∙액티비티 사업 확대, 인공지능 등 R&D 고도화 등을 위한 적극적인 투자 및 기업 인수, 고객 마케팅 혜택 강화 때문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야놀자 관계자는 “올해에도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투자를 계속할 계획”이라면서, “지난해 투자한 ‘젠룸스’의 성장세가 두드러지는 만큼,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여가 플랫폼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야놀자)
(이미지=야놀자)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