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中 CITE 2019서 차세대 OLED 제품 전시
LG디스플레이, 中 CITE 2019서 차세대 OLED 제품 전시
  • 양대규 기자
  • 승인 2019.04.09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양대규 기자] LG디스플레이가 9일부터 11일까지 중국 광둥성 선전에서 열리는 ‘제7회 중국정보기술엑스포(China Information Technology Expo) 2019’에 참가해, 최첨단 OLED 제품 등을 선보인다. 올해로 7회째를 맞는 ‘CITE 2019’은 중국 공신부와 선전 지방정부가 공동 주최하는 전시회로, 매년 1600여 업체가 참여하고 16만 명의 방문객이 참관한다.

LG디스플레이는 ‘진정한 OLED 중국 시대 도래’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다양한 OLED 제품을 전시해 중국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전시장 입구 전면에 65인치 UHD OLED 디스플레이 4장을 엇갈리게 붙인 후 끝부분을 둥글게 말아 장미꽃 형태로 구현한 디스플레이인 ‘더 로즈(The Rose)’와 88인치 이형 상업용 디스플레이를 함께 전시한다.

별도 스피커 없이 화면에서 직접 소리가 나는 ▲88인치 8K 크리스탈 사운드(Crystal Sound) OLED도 선보인다. 이 제품은 3.2.2 채널 사운드를 지원하며, ‘돌비 애트모스’를 적용했다. 지난 3월 14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중국 최대 가전 전시회인 AWE(Appliance & electronics World Expo)에서 중국가전제품협회가 선정한 올해의 최고 혁신상(Best Component Award)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3300만여 개의 자발광 화소 컨트롤이 가능한 88인치 8K OLED ▲3.5ms의 응답속도를 구현한 65인치 UHD 크리스탈 모션(Crystal Motion) OLED, ▲벽과 완벽히 밀착시킬 수 있는 77인치 월페이퍼(Wallpaper) OLED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사진=LG디스플레이)
(사진=LG디스플레이)

이 밖에도, LG디스플레이는 새로운 성장동력인 상업용 디스플레이와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86인치 UHD LCD 전자칠판 ▲고투과율의 55인치 투명 OLED 디스플레이 2장을 상하로 이어 붙인 투명 쇼윈도 OLED ▲옥사이드(Oxide) 기술 기반의 다양한 게이밍 모니터 제품도 전시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 전략프로모션 Division 고규영 상무는 “8K 시장에선 해상도가 아닌 디스플레이의 가치 변화가 중요하며, OLED는 고해상도, TV 영역을 뛰어넘어 롤러블, 투명 디스플레이 등 새로운 가치를 구현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OLED는 중국의 프리미엄화, 가치중심 소비 트렌드를 충족시키는 최고의 프리미엄 기술”이라며 “LG디스플레이는 세계 최대 TV 시장인 중국에서 ‘진정한 OLED 중국 시대’를 이루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은 단일국가로는 세계에서 가장 규모 큰 TV시장을 가지고 있다. 또한, 첨단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수용도가 높고 특히 소득 증가에 따른 중산층의 구매력이 향상된 지역으로 OLED TV 시장 확대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인 IHS마킷에 따르면 2019년 중국 OLED TV 시장은 27만 대로 2018년 대비 약 70%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2021년에는 100만 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