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 창원 만든다”...창원시-LG CNS 스마트시티 MOU 맺어
“스마트 창원 만든다”...창원시-LG CNS 스마트시티 MOU 맺어
  • 석대건 기자
  • 승인 2019.04.03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석대건 기자] 스마트시티를 위해 IT기업과 지자체가 만났다.

LG CNS(사장 김영섭)는 창원시(시장 허성무)와 시민중심의 지속발전 가능한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3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창원시와 LG CNS는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 공동참여를 시작으로 마산 해양신도시 스마트시티, 산업단지 및 기업 지원 등 스마트 기술을 이용한 각종 사업에 포괄적 협력을 진행하여 창원시를 글로벌 스마트도시로 조성할 계획이다.

주요 협약내용은 ▲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에 관한 협력 ▲ 창원시 산업단지 및 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호 지원 협력 ▲ 마산해양신도시 스마트도시 특화 등 창원시에서 추진 중인 스마트도시 관련 사업에 대한 상호 협력 ▲ 스마트도시 연관 산업의 육성과 발전, 확산에 관한 협력 등이다.

LG CNS-창원시는 창원형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한 MOU 체결을 맺었다. 좌측에서 4번째 허성무 창원시장, 5번째 LG CNS 김영섭 사장 (사진=LG CNS)
LG CNS-창원시는 창원형 스마트도시 조성을 위한 MOU 체결을 맺었다. 좌측에서 4번째 허성무 창원시장, 5번째 LG CNS 김영섭 사장 (사진=LG CNS)

창원시와 LG CNS는 각각의 스마트시티 조성 역량을 바탕으로 협력을 이어갈 방침이다.

창원시는 국토교통부의 '2019년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기반구축사업’,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ICT기반 공공서비스 촉진사업’, 산업통상자원부의 '스마트산단 선도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LG CNS는 대기업 최초로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로부터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인증을 획득하였으며, 4차산업혁명 위원회와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시범도시 참여 민간기업체들의 연합인 “스마트시티 융합얼라이언스” 공동회장사를 맡고 있다.

또 국토부의 스마트시티 전략 과제인 세종 5-1생활권국가시범도시 기본구상에도 참여 중이며, 지난해 제주 스마트시티 실증단지 특화전략 수립 프로젝트와 해남 솔라시도 스마트시티 마스터플랜 사업도 수주해 진행하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도시 문제 해결을 위한 다양한 솔루션과 실적을 보유한 국내 최고 기업인 LG CNS와의 협력을 통해 창원시의 지속가능성을 제고시키고, 창원시만의 특색있는 스마트도시를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섭 LG CNS 사장은 “LG CNS는 국내 스마트시티 분야의 선도기업으로서 창원시를 민·관 협력 기반의 최고의 스마트 산업도시 성공 모델로서 조성해 스마트시티 국가전략의 추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