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컨소시엄에 한화투자증권∙베스핀글로벌 추가 참여
토스뱅크 컨소시엄에 한화투자증권∙베스핀글로벌 추가 참여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3.27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토스뱅크 컨소시엄에 한화투자증권과 베스핀글로벌이 참여한다. 토스의 지분율은 60.8%로, 토스를 포함해 총 8개 기업이 주주로 참여하게 됐다.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토스뱅크 컨소시엄에 한화그룹 계열 종합자산관리회사인 한화투자증권과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 베스핀글로벌이 주주로 참여를 확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은 1962년 출범한 한화그룹 계열 증권사로 주식, 채권, 파생상품 등의 중개 및 인수 업무를 수행하고 각종 금융 상품에 대한 판매와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베스핀글로벌은 기업의 클라우드 구축, 컨설팅, 운영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으로 국내 대기업 및 중국 등 해외 기업 포함 약 700개 고객사를 확보하며 최근 급격히 성장하고 있다.

한화투자증권은 9.9%, 베스핀글로벌은 4% 지분 투자로 토스뱅크 컨소시엄에 참여하기로 결정했으며, 추가 주주 참여로 토스의 지분율은 60.8%, 리빗캐피탈은 1.3%로 조정되었으며, 알토스벤처스와 굿워터캐피탈은 각각 9%, 한국전자인증 4%, 무신사 2%로 현재 주주 구성이 일단락됐다.

아울러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와 토스뱅크와 긴밀하게 사업 협력을 추진하기로 하고 양해각서(MOU)를 공식 체결했다. 

토스뱅크 컨소시엄 관계자는 "한화투자증권의 합류로 보다 안정적인 주주 구성이 가능해졌으며, 한화투자증권은 물론 한화그룹 금융 계열사들과의 시너지가 기대된다. 또한, 토스뱅크는 은행 시스템 구축에 클라우드 도입을 검토하고 있는 만큼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관리 전문성이 은행 최초 클라우드 시스템 도입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아울러 "주주 구성이 더욱 강화된만큼 예비인가 신청 마무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