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영화 반대" 대우조선 노조, 산은 내부 진입 시도
"민영화 반대" 대우조선 노조, 산은 내부 진입 시도
  • 고정훈 기자
  • 승인 2019.03.08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고정훈 기자] 8일 오후 대우조선해양 노조가 KDB산업은행 내부 진입을 시도했다. 당초 대우조선해양 노조가 신고한 시위 장소는 청와대였다.

그러나 이날 오전 대우조선해양 민영화 여부에 대해 발표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산은으로 시위 장소를 변경했다.

현재 경찰과 노조측은 대치 중이다. 경찰측은 "신고된 시위 시각이 끝났다"며 해산을 요구하고 있다. 

산업은행 내부 진입 시도하는 대우조선해양 노조 (사진=디지털투데이)
산업은행 내부 진입 시도하는 대우조선해양 노조 (사진=디지털투데이)

 

산업은행 내부 진입 시도하는 대우조선해양 노조 (사진=디지털투데이)
산업은행 내부 진입 시도하는 대우조선해양 노조 (사진=디지털투데이)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