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에 블록체인 적용하면 확률형 아이템 투명성 확보 가능"
"게임에 블록체인 적용하면 확률형 아이템 투명성 확보 가능"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2.01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엘레나 강 후오비 코리아 전략기획실 실장이 "블록체인 기술이 향후 게임산업이 직면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게임 내 확률형 아이템 투명성 확보가 가능하고, 가상화폐를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점 때문이다.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는 지난 30일 열린 ‘2019 대한민국 블록체인 게임쇼’에 참가했다. 엘레나 강 실장은 이날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경기창조경제혁신 센터에서 한국블록체인콘텐츠협회와 제주블록체인협회 주최로 열린 ‘2019 대한민국 블록체인 게임쇼’에서 강연자로 나섰다. 

‘블록체인 대규모 상용화 촉진 방안(Catalyst for Blockchain Mass Adoption)‘이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강연에서 엘레나 강 실장은 블록체인 게임산업 생태계의 구성, 게임산업에 블록체인이 필요한 이유, 블록체인 기술 도입을 통한 게임산업의 재구성, 블록체인 통합 증진을 위한 방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엘레나 강 실장은 중앙화된 게임산업이 지닌 구조적인 부분을 지적하며 블록체인 기술이 도입되면 게임 사업자 간 관계가 재구성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강 실장은 “현재 게임산업 성공 여부가 유통 및 프로모션에 달려있어 관련 업체들의 영향력이 너무 크다는 문제점이 있고, 유저들의 입장에서는 게임 속 자산인 아이템의 가치가 결국 게임 내에만 국한된다는 한계가 있다”고 분석했다. 이어 “중앙화를 넘어선 투명하고 공정한 블록체인 거버넌스 구축과 커뮤니티 중심의 관계 재구성을 위해 블록체인 기술 도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블록체인 기술의 게임산업 도입을 막는 요인으로는 아직 블록체인 게임 제작의 진입장벽이 높고 이용자 수도 적으며 비용이 많이 든다는 점을 지적했다. 이러한 문제 해결을 위해 게임 밖에서도 교환할 수 있고 가치가 유효한 ‘가상 자산(Virtual asset)’을 도입하면 게임 유저들과 게임 개발자 모두에게 유용하게 쓰일 것이라는 설명이다. 

엘레나 강 실장은 “앞으로 블록체인 게임산업이 발달하면 해당 게임에서 사용되는 확률형 아이템의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가상화폐 거래를 위한 거래소의 역할도 중요해질 것으로 본다”며, “거래소 입장에서는 트레이딩만 제공하기보다 게임 디앱(dApp)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간편 결제 절차, 신원 확인 절차등의 간소화를 통해 사용자 편의를 증대시키는 방향으로 노력해야 한다”고 전했다.

엘레나 강 후오비코리아 실장이 30일 블록체인 게임쇼에서 (이미지=후오비코리아)
엘레나 강 후오비코리아 실장이 30일 블록체인 게임쇼에서 강연했다. (이미지=후오비코리아)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