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구글 크롬캐스트' 국내 출시...풀HD급 영상 끊김없이
새로운 '구글 크롬캐스트' 국내 출시...풀HD급 영상 끊김없이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9.01.22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구글코리아가 22일 새로운 버전의 크롬캐스트를 한국에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크롬캐스트는 스마트폰, 노트북,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의 다양한 콘텐츠를 TV에서도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는 미디어 스트리밍 기기다. 

지난 2013년 출시된 바 있는 크롬캐스트는 전 세계에서 총 5,500만대 이상의 크롬캐스트 및 크롬캐스트 내장 기기가 판매됐다.

구글 코리아에 따르면 새로운 크롬캐스트는 기존 버전에 비해 15% 향상된 하드웨어 속도 덕분에 1080p 해상도를 최대 60fps(초당 프레임 수)로 구동할 수 있다. 풀HD급의 영상을 끊김 없이 재생해 실물에 가까운 선명한 이미지를 재현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또한 구글 홈 등 함께 사용할 수 있는 구글의 기기 및 사용자 가정의 실내 인테리어와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더욱 간결해진 디자인으로 설계됐다.

구글 크롬캐스트(이미지=구글코리아)
구글 크롬캐스트(이미지=구글코리아)

크롬캐스트는 구글 홈과 연동할 경우 음성으로 조작이 가능해 일상생활에서 더욱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다. 스마트폰 앱에서 직접 콘텐츠를 전송하는 대신에 구글 홈을 통해 “오케이 구글, 넷플릭스에서 옥자 틀어 줘”와 같은 음성 명령어로 유튜브 동영상, 넷플릭스의 좋아하는 영화와 TV 프로그램 등 다양한 콘텐츠를 TV에서 바로 재생할 수 있다.

크롬캐스트는 TV 및 영화, 음악/오디오, 사진 및 동영상, 오락/게임, 스포츠 등 여러 분야에 걸쳐 2,000개 이상의 다양한 앱과 호환이 가능하다. 푹(pooq), 왓챠플레이, 벅스, 지니 뮤직, KBS 뉴스 등 앱을 통한 콘텐츠 재생은 물론, 디어 헌터 2018 등 게임을 TV 화면에서 플레이할 수도 있으며, 아이가 있는 가정의 경우 뽀로로TV 등 키즈 앱의 콘텐츠도 큰 화면으로 재생할 수 있다.

스트리밍을 하지 않을 때는 크롬캐스트를 통해 TV를 원하는 화면으로 전환하거나 스피커와 연결해 활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또는 크롬 브라우저를 통한 단순 미러링뿐만 아니라 구글 포토의 라이브 앨범 기능을 활용해 원하는 인물 또는 동물의 사진으로 앨범을 자동 생성해 TV 화면에 사진을 액자처럼 담아낼 수도 있다. 또한 집 안에서 크롬캐스트와 연결된 여러 대의 스피커를 통해 동일한 음악이 동시에 재생되도록 설정할 수도 있다.

새로운 크롬캐스트는 화이트와 차콜 두 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5만4,900원(부가세 포함)으로 구글 스토어, 하이마트, 옥션, 지마켓, 티몬, 11번가, 위메프, 쿠팡, GS샵, 인터파크 및 SSG.COM에서 오늘(22일)부터 구매할 수 있다. 크롬캐스트는 TV의 HDMI 포트에 연결되며,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및 태블릿, 아이폰, 아이패드, 윈도우 및 맥 노트북, 크롬북과 호환 가능하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