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브로드밴드, '엄마가 쓰고 아이가 그리는 동화 공모전' 시상식 진행
SK브로드밴드, '엄마가 쓰고 아이가 그리는 동화 공모전' 시상식 진행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9.01.16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SK브로드밴드는 부모와 아이가 함께 만드는 ‘B tv 살아있는 동화 Creator!(크리에이터!)’ 공모전 시상식을 16일 진행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 공모전은 아이와 보호자가 한 팀을 이뤄 동화 이야기를 작성하고 아이가 이야기에 어울리는 그림을 그려 참여하는 가족 이벤트이다. 총 상금은 700만원이다.

대상은 선글라스 낀 물고기가 수상했고, 우수상은 별님을 만드는 황금토끼, 먹보쟁이 블랙홀이 선정됐다. 온라인 투표로 진행된 인기상은 파란눈개미의 정글 여행, 내 별명은 외계인이 수상했다. 대상을 받은 그림은 선글라스를 끼고 있어 항상 밤인줄 알고 잠자던 물고기를 위해 바닷속 친구들이 크리스마스 선물을 준비하는 내용으로 기발한 아이디어가 높은 점수를 받았다.

대상을 받은 남윤영 고객은 “막내가 그린 그림에 첫째 아이가 이야기를 붙이고 남편도 거들면서 가족의 정을 느낄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며 “개인적으로 동화작가가 꿈이었는데 이번 대상을 통해 동화작가라는 꿈을 향해 다가간 느낌”이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B tv 살아있는 동화 Creator!(크리에이터!)'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선글라스 낀 물고기'
B tv 살아있는 동화 Creator!(크리에이터!)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선글라스 낀 물고기

공모전 참여 고객들은 바다, 정글, 우주 중 한 가지 주제를 선택해 동화 스토리를 만들고 아이가 직접 그린 동화 장면을 제출했다. 이 작품들은 본선에서 동화 전문가로 이루어진 멘토단의 조언을 거쳐 완성됐다.

SK브로드밴드는 본선 진출작 10작품을 지난해 11월 제43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 B tv 키즈 부스에 전시했고, 부스방문 고객들을 대상으로 현장 인기 투표를 진행했다. 또 본선 진출 고객들을 유아교육전에 초청해 멘토와의 시간을 마련해 고객들의 만족감을 높였다.

공모전 수상자에게는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으며, 수상작은 살아있는 동화 콘텐츠로 제작될 예정이다. 살아있는 동화는 동화 속 캐릭터의 얼굴에 3D로 분석한 아이의 얼굴이 덧씌워져 아이들이 재미있고 자연스럽게 동화 스토리를 익힐 수 있는 B tv의 서비스이다. 동화와 관련한 역할놀이, 그리기, 말하기 등의 활동을 통해 두뇌 발달의 최적기인 유아기에 오감을 자극해 창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김혁 SK브로드밴드 세그먼트트라이브장은 “B tv 키즈가 내세우는 콘셉트는 스스로 해보는 TV다. 고객이 동화를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이번 공모전처럼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하는 활동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