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코리아센터와 전략적 MOU
11번가, 코리아센터와 전략적 MOU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8.12.2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풀필먼트 서비스 적용 크로스보더 거래 강화

[디지털투데이 이길주 기자] 11번가가 전자상거래 플랫폼 서비스기업 코리아센터와 글로벌 사업강화를 위한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

코리아센터는 전자상거래 통합솔루션 '메이크샵'과 해외직구 1위 플랫폼 '몰테일'을 운영하는 기업으로 지난 26일 양사는 ‘커머스서비스 제휴, 글로벌직구 활성화를 위한 전략적 업무제휴를 체결했다.

글로벌 e커머스 시장이 직구를 비롯한 역직구 시장규모가 크게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11번가는 이번 제휴를 통해 11번가의 두터운 e커머스 셀러들을 해외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 26일 서울 중구 11번가 본사에서 진행된 11번가와 코리아센터의 전략적 업무 제휴협약식에서 이상호 11번가 사장(우)과 김기록 코리아센터대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11번가)
지난 26일 서울 중구 11번가 본사에서 진행된 11번가와 코리아센터의 전략적 업무 제휴협약식에서 이상호 11번가 사장(우)과 김기록 코리아센터대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11번가)

현재 코리아센터는 글로벌 풀필먼트 배송서비스를 위해 미국, 일본, 중국, 독일 등 7개의 글로벌 물류거점을 갖추고 있다.

e커머스 산업의 플랫폼인 코리아센터와 탄탄한 e커머스 고객층을 보유한 11번가의 쇼핑서비스가 만나 양사의 경쟁력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지난 9월 5000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은 11번가가 e커머스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첫 행보로 코리아센터와의 전략적 제휴를 결정했다”라며, “양사의 시너지 방안을 추진해 치열해지고 있는 e커머스 시장에서 독보적인 리더십을 일궈나가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