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이노베이션, 황재웅 신임 대표이사 선임...'음란물 유포 혐의' 전 대표 공석 메꿔
위드이노베이션, 황재웅 신임 대표이사 선임...'음란물 유포 혐의' 전 대표 공석 메꿔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8.12.20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종합숙박·액티비티 앱 여기어때를 운영하는 위드이노베이션이 최근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열고, 신임 대표이사에 황재웅 씨를 만장일치로 선임했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11월 말, 웹하드 업체를 통해 음란물을 유포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돼 대표이사직을 사임한 심명섭 전 위드이노베이션 대표이사의 후임이다.

황재웅 대표는 지난 8월, 위드이노베이션에 CSO(Chief Strategy Officer, 최고전략책임자)로 합류했다. 서울대 기계항공공학과 졸업 후, 동 대학원에서항공우주공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국방과학연구소 연구원을 거쳐, 삼성전자에서 신사업·기술전략을 담당했다. 얼마 전까지 세계적인 경영 컨설팅기업 보스턴컨설팅그룹(BCG) 상무를 역임하며, 다수의 기업 전략과 신사업 개발 컨설팅, 인수합병 등을 경험했다.

황재웅 대표는 “400여 여기어때 구성원과 함께, 새로운 미래를 그리게 돼 깊은 사명감과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고객 신뢰 강화, 사용자 가치 극대화 등 근본적인 고민 해결을 통해 회사가 도약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2019년은 업의 본질에 집중해 경쟁력 근본을 다지고, 이를 기반으로 지속 가능한 성장을 실현하는 인상적인 한 해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황재웅 위드이노베이션 신임 대표(이미지=위드이노베이션)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