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채널 우수프로그램 시상식 열려, 지방정부 감시역할 '톡톡'
지역채널 우수프로그램 시상식 열려, 지방정부 감시역할 '톡톡'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8.11.23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가정 다룬 시트콤, 어린이 키즈 프로그램 등 지역콘텐츠 수상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는 23일 11시 서소문로 협회 대회의실에서 개최된 제 39회 지역채널 우수프로그램 시상식에서 총 143편의 출품작 중 보도 3편, 정규 2편, 특집 2편 등 총 7편의 수상작을 발표했다.

먼저 보도분야 수상작에는 구의원의 뻔뻔한 일탈 일어탁수에 빠진 구의회(현대HCN 관악방송), 자활 돕는다더니 착취? 현대판 노예논란(CJ헬로 나라방송), 깜깜이 예산 의정운영공통경비 조례 제정해 공개해야(티브로드 대경방송)가 선정됐다.

구의원의 뻔뻔한 일탈 일어탁수에 빠진 구의회는 지방선거 이후 한 달만에 열린 임시회에서 보인 의원들의 근무태만을 비판했다. 뉴스 방영 후 분노한 지역민들을 대표해 해당 구의원과 신임 의장의 공개사과를 받아냈다.

자활 돕는다더니 착취? 현대판 노예논란은 자활 프로그램이라는 명목하에 노숙인들의 노동력을 착취한 노숙인센터를 고발했다. 센터 문제점이 개선될 때까지 운영비를 지원하지 않겠다는 해당 시의 결정을 이끌어 냈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깜깜이 예산 의정운영공통경비 조례 제정해 공개해야는 업무추진비에 속하는 의정운영공통경비를 대구지역 각 구군의회는 어떻게 사용하는지 실태를 현황을 보여준다.

케이블TV방송협회는 23일 서소문로에 위치한 협회 대회의실에서 케이블TV 지역채널 우수프로그램 시상식을 개최해 보도, 정규, 특집분야 총 7편을 시상했다. 김성진 회장(가운데)이 수상자들과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케이블TV방송협회)
케이블TV방송협회는 23일 서소문로에 위치한 협회 대회의실에서 케이블TV 지역채널 우수프로그램 시상식을 개최해 보도, 정규, 특집분야 총 7편을 시상했다. 김성진 회장(가운데)이 수상자들과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케이블TV방송협회)

정규분야 수상작에는 도시의 발견(JCN울산중앙방송), 키즈 솔로몬(딜라이브 우리케이블TV)이 선정됐다. 도시의 발견은 수백억 원의 국비가 투입되는 울산 지역 구도심 재생사업을 돌아보며, 도심의 정체성과 역사적 의미가 잘 부각돼 있는지 점검한다.

키즈 솔로몬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퀴즈 프로그램으로 지역사회 아이들에게 도전과 성취의 기회를 제공하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특집분야에는 하이퐁 세 가족(KCTV제주방송), 피란수도부산 통일의 새 희망을 품다(티브로드 동남방송)가 선정됐다.

하이퐁 세 가족은 사회적 편견을 받고 있는 다문화가정 2세들을 위해 이주민들이 차별받지 않는 사회를 만들고자 기획한 다문화 시트콤이다. 9%의 시청점유율을 기록한 작품으로, 베트남, 스페인 등 해외 콘텐츠 수출도 추진되고 있다. 피란수도부산 통일의 새 희망을 품다는 6.25 당시 마지막 피난처였던 부산을 통해 남북정상회담이 재개되는 현 상황을 바라보는 프로그램이다.

김성진 회장은 시상식에 앞서 “지역채널 프로그램의 높아진 기대감과 함께 케이블TV 종사자들의 책임감도 커졌다”며 “변하지 않는 모습 그대로 지역 사회 구석구석을 잘 살펴달라”고 지역채널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는 2018 전국체전에서 공동취재단으로 활약한 금강방송 김경섭 보도제작국장, KCTV광주방송 최시원 PD, CCS충북방송 김진 촬영기자에 대한 표창패 수여도 함께 진행됐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