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건조기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 세계 30개國 진출
LG 건조기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기술, 세계 30개國 진출
  • 이길주 기자
  • 승인 2018.11.04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이길주 기자] LG전자가 프리미엄 건조기에 적용한 핵심기술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를 해외 시장으로 적극 확대하고 있다.

LG전자가 올해 들어 해외 시장에 공급한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건조기는 지난해와 비교할 때 갑절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LG전자는 지난해 말 건조기의 성능과 효율을 높인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방식의 건조기를 출시한 바 있다.

LG전자는 세계 20개 국가에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건조기를 공급하고 있는데, 내년 상반기에는 출시 국가 수를 30개까지 늘려 나간다는 계획이다. 고성능·고효율 가전에 대한 수요가 점차 늘고 있는 만큼 프리미엄 건조기의 건조방식인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가 해외 소비자들로부터 관심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LG건조기의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는 냉매를 압축하는 장치인 컴프레서의 실린더가 두 개다. 냉매가 순환하며 만들어지는 에너지를 활용해 옷감을 건조하는 히트펌프 방식에서 2개의 실린더가 한 번에 더 많은 냉매를 순환시킬 수 있어 효율과 성능이 좋다.

또 컴프레서가 작동하는 속도를 자유자재로 조절할 수 있는 인버터 기술을 탑재해 옷감에 따라 건조 코스를 고객이 직접 선택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이미지=LG전자)
(이미지=LG전자)

전기식 건조기는 옷감 보호, 에너지 절감 등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발전해왔다. 열풍을 만들어 빨래를 건조하던 히터식 건조기가 히트펌프 건조기로 진화했고, 또 인버터 기술을 접목한 인버터 히트펌프와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로 지속 진화해왔다. 

LG건조기는 많은 편의기능을 탑재했다. 대용량 물통을 기본 구축해 전원만 연결하면 집안 어느 곳에나 설치와 사용이 가능하다. 또 LG세탁기와도 동일한 외관이라 고객들은 건조기 아래쪽에 통돌이 세탁기인 미니워시를 결합해 건조기와 세탁기를 위아래로 배치하고 동시에 활용할 수 있다.

특히 소비자가 직접 콘덴서 부분을 청소할 필요 없이 강력한 물살로 콘덴서 부분을 자동으로 씻어주는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도 LG건조기의 특성화 기능이다. 건조기를 사용하다 보면 콘덴서 부분에 미세한 먼지들이 쌓이고 공기순환을 방해해 건조효율이 떨어질 수 있기 때문에, 콘덴서 자동세척 시스템은 유용하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건조기의 성능과 효율을 크게 높인 듀얼 인버터 히트펌프 방식이 고객들로부터 인정받고 있다"며 "보다 많은 고객들이 LG건조기만의 차별화된 성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

  • 서울시 강남구 역삼로25길 46, 3층(역삼동) (주)디지털투데이
  • 대표전화 : (02)786-1104
  • 팩스 : (02)6280-110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효정
  • 제호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 등록번호 : 서울 아 00926
  • 등록일 : 2009-08-03
  • 발행일 : 2007-05-09
  • 발행인 : 김철균
  • 편집인 : 장윤옥
  • 편집국장 : 한민옥
  •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디지털투데이 (DigitalToday).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today@d-today.co.kr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