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가천대, 5G 스마트 캠퍼스 구축 '맞손'
KT-가천대, 5G 스마트 캠퍼스 구축 '맞손'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8.10.17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G 오픈랩 창업·연구 지원, VR/AR 이러닝, 5G 교내망 시범 구축 등 협력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KT와 가천대학교가 16일 경기도 성남시 가천대 글로벌 캠퍼스에서 5G 기반 스마트 캠퍼스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KT 기업사업부문장 박윤영 부사장과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 가천대학교 이길여 총장과 조효숙 부총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KT와 가천대는 5G 기반의 스마트 캠퍼스를 구축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 맞춤형 인재 육성 환경을 조성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5G와 연계한 의료용∙교육용 콘텐츠를 공동 개발하고 상용화까지 추진할 계획이다.

세부 협력 사항으로는 ▲KT 5G 오픈랩을 이용한 학생∙교수들의 창업/연구 지원 ▲VR/AR 기술을 활용한 체험형 이러닝(E-learning) 콘텐츠 제작 ▲음성인식∙터치스크린∙번역∙건물안내 등을 지원하는 지능형 로봇 안내 시스템 적용 ▲5G 교내망 구축(시범테스트용) 등이 있다.

협약식에 참석한 박윤영 KT 기업사업부문장과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기념사진 촬영에 임하고 있다 (사진=KT)
협약식에 참석한 박윤영 KT 기업사업부문장과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기념사진 촬영에 임하고 있다 (사진=KT)

 

KT와 가천대 학생 ∙ 교수들은 서울 서초구 우면동에 위치한 KT 5G 오픈랩을 이용해 신규 아이디어 발굴 및 연구 협력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5G를 비롯한 실감형 미디어 서비스(VR/AR),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KT가 가진 ICT 역량과 경험을 발휘해 가천대 스마트 캠퍼스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그 밖에도 노인들의 인지 능력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의료용 VR 콘텐츠를 개발해 가천대학교 길병원에 클라우드 기반 VR로 보급할 예정이다.

박윤영 KT 기업사업부문장(부사장)은 “KT는 가천대학교와 5G 오픈랩을 활용해 국내 최초 5G 기반의 교육 환경 혁신 모델을 개발할 수 있을 것”이라며 “5G 기반 창업과 연구 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인재 육성 환경 강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은 “우리 대학은 전교생에게 소프트웨어 교육을 실시하고 인공지능기술원과 가상현실체험센터 등을 갖췄다”며 “길병원도 국내 최초로 IBM 인공지능 닥터 왓슨을 도입하는 등 4차 산업혁명에 발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