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17세도 비대면계좌 개설 가능...케이뱅크 이어 우체국도
만 17세도 비대면계좌 개설 가능...케이뱅크 이어 우체국도
  • 유다정 기자
  • 승인 2018.09.04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5일부터 개설 연령 만 19세에서 만 17세로 확대

[디지털투데이 유다정 기자] 고등학생도 비대면으로 은행 계좌 개설이 가능해진다. 지난 7월 케이뱅크가 비대면 예금개설을 만 17세 이상 미성년자로 확대한 것에 이어, 우체국 스마트뱅킹 앱을 통해 비대면계좌개설이 오는 5일부터 만 19세에서 만 17세로 확대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우체국 스마트뱅킹 앱을 이용한 비대면계좌개설 연령을 9월 5일부터 만 17세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종전까지는 만 19세 이상만 가능했다.

실명인증이 가능한 주민등록증과 본인명의 휴대폰으로 비대면계좌를 개설할 수 있으며 창구거래는 100만원, ATM거래(자동화기기) 인출․이체 시는 30만원, 전자금융거래 시는 30만원까지 거래 가능하다. 한도금액을 높여 거래를 원할 땐 필요 서류를 가지고 우체국 창구를 방문하여 전환하면 된다.

우정사업본부는 ’17년 4월부터 비대면계좌개설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비대면계좌개설 서비스의 운영 안정성을 확보하고 스마트금융에 능숙한 2030세대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연령을 확대했다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은 "비대면계좌개설 서비스 가입 연령 확대를 통해 우체국이 국민들과 더욱 가까운 금융기관으로 발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