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를 우표로 만난다
우본,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를 우표로 만난다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8.08.05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덜란드 헤이그 이준열사기념관 등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 4곳 기념우표 발행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광복절을 맞아 해외 독립운동 사적지를 소재로 한 해외 독립운동 유적지(독립운동가의 발자취)기념우표 68만 8000장을 오는 6일 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우표는 독립 운동가들의 숭고한 희생을 본받고 기억하기 위해 네덜란드 헤이그 이준열사기념관, 중국 하얼빈 안중근의사의거지, 중국 상하이 홍구공원 윤봉길의사 기념관, 미국 로스엔젤레스 대한인국민회총회관 등 대표적인 해외 독립운동 사적지 네 곳을 선정해 소개한다.

특히, 각 우표에 독립운동 사적지에서 활동한 독립운동가를 함께 담아 우리나라 독립을 위해 목숨 바친 이들을 다시 한번 생각하고 감사의 마음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네덜란드 헤이그 이준열사기념관은 이준열사가 구국외교 활동을 펼치시다가 순국한 장소이며, 순절한 이준열사의 구국외교 활동에 관한 자료가 전시돼 있다.

사진=우정사업본부
사진=우정사업본부

중국 하얼빈 안중근의사의거지는 안중근의사가 이토 히로부미를 저격했던 곳이며, 현재 이곳에는 안중근의사가 권총을 발사한 지점과 이토 히로부미가 쓰러진 자리가 표시돼 있다.

중국 상하이 홍구공원 윤봉길의사 기념관은 중국을 불법적으로 점령하고 승전 기념식을 거행하는 일제 침략자들에게 폭탄을 투척하는 의거를 결행했던 곳이며, 기념관 내에는 윤봉길의사의 생애와 활동에 대한 자료를 전시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미국 로스엔젤레스 대한인국민회 총회관은 1910년 하와이의 한인합성협회와 북미의 공립협회가 통합해 결성한 미주지역 최고의 중추기관이며, 많은 독립운동 자금을 수합해 임시정부를 지원했다.

강성주 우정사업본부장은 “이번 우표 발행은 다가오는 광복절을 맞이하여 그 의미를 되새겨 보자는 차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독립운동가들의 나라사랑하는 마음과 숭고한 독립정신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