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WWDC 2018서 'iOS12' 공개...새로운 기능 설명은 나중에
애플, WWDC 2018서 'iOS12' 공개...새로운 기능 설명은 나중에
  • 백연식 기자
  • 승인 2018.06.04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OS11, 운영체제에 67가지 문제 나타나...전작 대비 46% 증가

[디지털투데이 백연식 기자] 오는 4일(현지시간) 애플이 세계개발자회의인 WWDC 2018을 개최한다. 애플은 WWDC 2018에서 모바일 새로운 운영체제(OS)인 iOS12를 공개할 예정이다.

애플은 iOS12를 공개하지만 iOS12에 포함된 새로운 기능 설명은 나중에 할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이 소프트웨어에 더 많은 기능을 넣기 전에 iOS의 품질을 먼저 향상시키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작년 9월 iOS11이 출시 된 이래, 애플로부터 14건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가 있었고 운영체제에 67가지 문제가 있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과 폰아레나는 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애플 iOS10은 46개의 문제가 있었기 때문에 iOS11은 전작(iOS10)에 비해 46%나 문제점이 증가한 것이다.

일부 전문가는 iOS에 발생하는 문제가 애플의 명성을 훼손할 수 있다고 말한다. 아이폰의 복잡성이 증가함에 따라 애플이 충족시킬 수 없는 iOS에 대한 요구가 계속 제기되고 있다.

이에 따라 애플은 WWDC 2018에서 iOS12를 공개해도 새로운 기능 설명을 이 때하지 않고, 나중에 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먼저 iOS의 품질 향상에 집중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현재 애플은 40 종의 제품(디바이스)을 판매하고 있으며, 애플은 5년 전보다 33% 이상을 더 판매하고 있다. 따라서 애플은 각 장치가 최신 버전의 운영 체제에서 원활하게 실행되도록 해야 한다.

글로벌 리서치업체 무어헤드 인사이트의 패트릭 무어헤드 애널리스트는 “코드가 너무 커지면 다루기 힘들어진다”며 “현재 바로 애플에서 일어나고 있다”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