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지원건설과 인공지능 IoT아파트 구축...4월부터 본격 적용
LGU+, 지원건설과 인공지능 IoT아파트 구축...4월부터 본격 적용
  • 정명섭 기자
  • 승인 2018.03.19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스피커와 홈네트워크를 연동, 냉난방/조명기기 및 각종 가전제품 음성 제어

[디지털투데이 정명섭 기자] LG유플러스가 음성명령만으로 홈 네트워크, 사물인터넷(IoT) 연동 기기 제어는 물론 댁내 모든 IoT 기기를 자동실행 해주는 인공지능 IoT아파트 구축에 나선다.

LG유플러스는 지원건설이 시공하는 ‘지원더뷰’ 아파트 및 오피스텔에 인공지능 아파트 IoT 시스템을 구축하는 한편 AI스피커를 공급한다고 19일 밝혔다.

인공지능 IoT아파트 구축 단지는 세대 내에 구축된 인공지능 IoT플랫폼에 음성인식 기반의 AI스피커를 연동해 ▲냉난방 및 조명‧가스 제어, 무인택배, 에너지 사용량 확인, 주차관제 등 홈네트워크 시스템 ▲에어컨, 로봇청소기, 공기청정기, 밥솥, 가습기 등 개별 구매하는 IoT가전 ▲플러그, 멀티탭, 블라인드, 공기질센서 등 LG유플러스 홈IoT서비스까지 음성명령만으로 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는 지원건설이 시공하는 ‘지원더뷰’ 아파트 및 오피스텔에 인공지능 아파트 IoT 시스템을 구축하는 한편 AI스피커를 공급한다고 19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상황, 시간, 사용자별 조건을 입력해 댁내 모든 IoT 기기를 자동실행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나 나갈께”라고 말하면 댁내 모든 조명 및 가스를 끄고 동시에 보일러를 외출 모드로 전환해준다.

LG유플러스는 오는 4월 지원건설에서 분양 예정인 부산 초량역 지원더뷰시티 오피스텔 372세대를 시작으로 부산 서면 지원더뷰파크 주상복합 288세대, 지원더뷰아파트 3000여 세대에 인공지능 아파트 IoT 시스템 구축과 함께 AI스피커를 공급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서울주택도시공사, 대우건설과 사업협약을 맺고 인공지능 IoT아파트 구축 하기로 한 바 있다

LG유플러스는 AI스피커 및 IoT월패드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바탕으로 현재 국내 최다인 60여개 건설제휴업체와 사업협약을 맺고 주택건설시장에 빠른 속도로 홈IoT 인프라를 확산시키고 있으며, 100만 가입가구를 확보하며 1위 사업자로서 국내 홈IoT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류창수 LG유플러스 IoT고객담당 상무는 “인공지능과 IoT기술이 아파트 주거 환경수준을 높여 입주민의 만족도가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차별화된 IoT아파트 구축을 위해 건설사 및 가전 제조사와 협력을 지속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