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엔, 이제욱 신임 대표이사 내정
로엔, 이제욱 신임 대표이사 내정
  • 홍하나 기자
  • 승인 2018.02.23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투데이 홍하나 기자] 종합콘텐츠기업 로엔엔터테인먼트는 이제욱 현(現) 멜론컴퍼니 대표를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회사에 따르면, 지난 3년간 로엔을 이끌어 온 박성훈 대표이사는 로엔의 장기성장 포트폴리오가 완성됨에 따라 새로운 도전을 위해 사의를 표했다. 박대표는 그 동안 카카오 전략담당부사장(CSO)으로 겸직하며 대규모 투자유치를 성공시키는 등 카카오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비즈니스 구조 개편을 주도했다.

이제욱 내정자는 SK주식회사, SK M&C 등을 거쳐 2009년 로엔에 합류한 후 전략기획실장을 지내고 현재 멜론컴퍼니 대표이다. 그는 주주총회와 관련 절차가 마무리되는 3월말부터 정식으로 대표직에 선임될 예정이다.

한편 3월 말 카카오 M으로 사명 변경을 앞두고 있는 로엔은 올 해를 K-Culture를 리드하는 종합콘텐츠기업이자 카카오의 핵심 자회사로서 자리매김하는 원년으로 삼는다는 계획이다.

이제욱 멜론컴퍼니 대표

네이버 뉴스 스탠드에서 디지털투데이를 만나보세요.
디지털투데이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 MY 뉴스 설정